사회/종교
Image
온타리오 해밀턴-유럽 왕복 초저가 항공노선 취항
저가 항공사 Play, 올 여름부터 유럽 13개 항로 연결 서비스해밀턴 공항에서 유럽으로 여행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올 여름부터 아이슬란드의 저가 항공사 Play가 해밀턴 존 C. 먼로 공항에서 유럽 13개 항로를 연결하기 때문이다.오는 6월 23일부터 아이슬란드의 레이캬비크 공항에 있는 Play의 허브로 매일 운항한다.이곳에서 승객은 런던, 파리, 베를
2023-01-12
Image
코로나에도 캐나다 기업 대표 ‘연봉’ 치솟아
100대 최고경영자 평균 1,430만불…일반 근로자의 243배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캐나다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이 역대 최고의 연봉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최근 캐나다대안정책센터(CCPA)에 따르면 2021년 연봉 상위 CEO 100명의 평균은 1,430만달러로 연간 31% 급등했다. 이전 최고치였던 2018년의 1,180만달러보다 25
2023-01-05
Image
콘도에서 충격적인 총기 난사, 범인(경찰에 사살) 등 6명 사망
번(Vaughan)지역 전.현직 콘도 이사회 관계자들, 범인과 법정분쟁 중 변호사들 “팬데믹 기간 콘도 입주자와 이사회 구성원 사이 분쟁 늘어”지난 18일(일) 오후 번(Vaughan)지역에 위치한 콘도(9235 Jane St., 제인 & 러더포드)에서 총격사건이 벌어져 범인 등 6명이 사망하고 여성 1명이 부상 당하는 충격적인
2022-12-22
Image
캐나다, 일회용 플라스틱 제조·수입 금지
판매금지는 내년 12월부터. 한인사회도 속속 동참토론토 생태희망연대 본격 활동연방정부가 일회용 플라스틱의 제조와 수입을 20일(화)부터 금지한 가운데 한인들도 환경 지키기에 앞장서는 분위기다.판매금지는 소매업체에서 재고를 소진하는데 걸리는 기간을 고려해 내년 12월부터 시행된다. 이는 2030년까지 플라스틱 폐기물 제로화 달성을 위한 정부의 노력 중 첫 단
2022-12-22
Image
단독주택에 임대 스위트 추가시 3만불 지원
해밀턴시, 저렴한 월세 스위트 다량 확보 차원해밀턴의 평균 월세가 2,000달러에 육박한 가운데 저렴한 임대 스위트의 다량 확보를 위해 시에서 지원책을 들고 나왔다.해밀턴시는 자신의 부동산에 임대 스위트를 추가하거나 기존 스위트를 개조하는 데 관심이 있는 소유자에게 3만 달러를 지원한다.이달 초에 시작된 OPHI(Ontario Renovates Second
2022-11-24
Image
팬데믹 지원금 미상환자 ‘법적 조치’ 경고
코로나 팬데믹 기간에 잘못 지급된 캐나다정부지원금(CERB)의 상환 비율이 10%에도 미치지 못한 가운데 연방국세청이 '법적 조치'를 예고했다.연방정부는 팬데믹으로 생계가 어려워진 주민들을 돕기 위해 자격을 갖춘 주민들을 대상으로 월 2,000달러의 보조금을 지급했다. 이 과정에서 부정 수급 또는 잘못 지급된 사례가 발생했다.이에 국세청은 해
2022-11-24
Image
온주 휘발유세 인하 1년 연장…가구당 195달러 절약
▲덕 포드 온주총리가 지난 13일 휘발유세 인하 1년 연장을 발표 후 주유소에서 차량에 기름을 넣고 있다.온타리오 휘발유세 인하 조치가 1년 연장된다.휘발유세 인하는 덕 포드 온주총리의 6.2총선 당시 선거 공약으로, 온주는 7월1일부터 리터당 5.7센트 인하했다. 이 조치는 오는 12월31일 만료될 예정였다.유류세 인하 법안 도입 당시 포드 총리는 인플레
2022-11-17
Image
실내 마스크 다시 의무화 목소리
어린이 호흡기 질환 환자가 급증하면서 최근 병원 수용 능력에 한계를 드러냈고 이에 온주정부가 공공장소에서의 마스크 착용을 강력하게 권고하고 있다.워털루 대학교는 올해 말까지 학생과 교직원들의 실내 마스크 착용을 다시 의무화했다.이런 가운데 캐나다인의 대다수가 공공 장소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부활을 지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최근 나노스 리서치 여론조사 결
2022-11-10
Image
캐나다 소비자 파산 급증. 3분기 작년 대비 22.5% 상승
정부 보조금 끊기고. 물가.이자율 급등 탓지난 3분기 국내 소비자 파산이 작년 동기대비 22.5% 급증했다. 연방통계청에 따르면 13년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이 기간 소비자 파산 신청의 경우는 전 분기보다 2.3% 증가했다.지난 코로나 팬데믹 기간에는 정부의 보조금 프로그램으로 인해 기업과 소비자의 파산 신청이 감소했다.그러나 정부 보조금이 마무리된데
2022-11-10
Image
브래드포드 바이패스(Bradford Bypass) 첫삽 떴다
고속도로 400과 404 연결…교통체증 완화에 기여온타리오 주정부가 심코 카운티와 욕지역의 고속도로 400과 404를 연결하는 브래드포드 바이패스(Bradford Bypass) 첫삽을 떴다. 영 스트릿으로 알려진 카운티 로드 4를 가로지르는 교량 건설이 시작됐다.이와 관련 덕 포드 주총리는 "욕지역과 인근 심코 카운티의 인구증가에 따른
2022-11-10
Image
"식료품 가격이 왜 이렇게 많이 올랐을까?"
연방 공정거래위원회 그로서리 업계 실태조사 나서공정거래위원회가 식료품 가격 급등에 대해 식품업계를 실태조사 한다.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캐나다의 식품가격은 전년 동기 대비 11.4% 올라 41년 만에 가장 가파른 상승률을 기록했다.공정거래위는 소비자 보호 대책의 하나로 식품시장 전반에 대한 경쟁 실태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이와 관련 공정위는 &ldqu
2022-10-27
Image
온주정부, 외국인 주택 투기세율 또 인상
국내서 가장 높은 25%로. 업계 “실효성 낮아, 공급을 늘려야”온타리오주가 비거주 외국인의 주택 투기세율을 25%로 올렸다.이는 캐나다 모든 주에서 가장 높은 세율이며, 지난 3월에 20%로 상향 조정한 후 7개월 만에 또 다시 5%포인트 인상한 것이다.이와 관련 온주정부는 “온타리오 주택공급 부족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방
2022-10-27
Image
밴쿠버 최초 유색인종 시장 탄생…중국계 켄 심
밴쿠버에서 사상 최초의 유색인종 시장이 탄생했다.지난 15일 B.C주 지자체선거에서 중국계 켄 심(사진) 후보가 재선을 노린 케네디 스튜워트 시장을 누르고 당선됐다.두 후보는 4년 전 선거에서 치열한 접전 끝에 스튜어트가 근소한 차이로 당선된 바 있다. 이번에는 예상과 달리 개표 초반부터 심 후보가 압도적인 리드로 제41대 시장에 선택됐다.중국계 심 후보는
2022-10-20
Image
해밀턴에 새로운 Go트레인역 건설…2025년 완공
온주정부 “지역 교통 개선사업 일환…경제 활성화에 기여” ▲덕 포드 온주 총리가 해밀턴의 새 Go트레인역 건설을 발표하고 있다.해밀턴에 새로운 Go트레인역이 건설된다.온타리오 정부는 지역 교통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5,000만달러를 투입해 해밀턴에 Go트레인역(397 Centennial Parkway) 착공을 들어간다. 오는
2022-10-13
Image
친인간형 로보트 개발에 몰두하고 있는 강윤서(29)씨
*<무한 꿈에 도전하는 한인 젊은이>미시사가에서 친인간형 로보트 개발에 몰두하고 있는 강윤서(29)씨 스토리 토론토스타에 대서특필 소개…고교 졸업 후 대학진학 대신 독특한 친환경 프로젝트로 장학금 받고 미국의 허름한 환경산업기계 개발 단체에 들어가 온갖 고생…캐나다로 돌아온 후 어머니집 차고에서 로보트 개발에 몰두, 거의
2022-10-11
Image
온주 19일 ‘애도의 날’…여왕 추모 묵념
연방정부는 임시공휴일로 지정연방정부가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장례식이 거행되는 19일(월)을 임시 연방 공휴일로 지정했으나, 온타리오주는 ‘애도의 날’로 추모 묵념만 한다.덕 포드 온주총리는 "연방정부와 달리 오는 19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지 않을 것이다. 대신 애도의 날로 당일 오후 1시 묵념을 통해 추모할 것이다&r
2022-09-15
Image
40대 손동휘 담임목사 청빙. 런던한인교회 “제2 도약 기대”.
*<종교계 소식>"말씀중심 사역, 전 세대 아우르는 교회 만들겠다"…8개월 시련 극복…민주적 교회운영시스템 공고히…52년 역사를 가진 런던한인교회(LKCC, 530 Topping Lane London)가 40대 담임목사를 새로 청빙했다.지난달 손동휘(49) 목사의 런던한인교회 청빙안이 한카동
2022-08-31
Image
토론토시, 주택지에 미용실.식당 등 허용
상권 확대 조례 개정.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토론토시가 주택지에 미용실, 식당 등을 허용하는 상권 확대를 추진한다.토론토 시의회는 최근 새로운 도시계획 변경안을 기반으로 조례 개정에 동의했다. 이에 따르면 택지로 제한된 구역에 미용실, 식당 등 일상생활과 관련된 비즈니스를 허용한다.시 도시계획국장은 “미용실과 이발소 및
2022-08-25
Image
주인 기다리는 국세청 환급액 14억불
수표분실, 주소변경 등 사유도 각각연방국세청(CRA)이 보낸 세금 환급액을 받지 못했는지 계정을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국세청에 따르면 1998년부터 현재까지 납세자들이 현금화하지 않아 국고에 남아있는 세금 환급액이 14억달러에 달한다.수표를 분실 또는 주소변경 등으로 이전 주소지로 발송됐기 때문이다.국세청은 환급액을 받아야 할 약 2만5,000명에게 이번
2022-08-11
Image
정부 팬데믹 보조금 중단으로 개인파산 증가
2분기 토론토 3,500건으로 작년 대비 15%↑…온주 8,800건정부의 코로나 팬데믹 보조금이 중단되면서 개인파산이 늘어나고 있다. 토론토에선 올해 2분기에 3,500건으로 작년 동기대비 15%나 증가했다. 팬데믹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 정부의 보조금은 소비자부채를 억제하여 파산을 줄였다. 이제 보조금이 고갈되고 물가 급등으로 생활비는
2022-08-11
Image
프란체스코 교황, 금주말 캐나다 방문-원주민 기숙학교 문제 사과 예정
▲11일(현지시간) 휠체어를 탄 프란치스코 교황이 바티칸에서 한 아이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프란체스코 교황이 금주말 캐나다를 방문해 원주민 기숙학교 문제에 대해 사과할 예정이다.교황은 오는 24일(일) 앨버타주를 방문한 뒤 27일(수)까지 공식 일정을 수행한다.가톨릭 교회에서 운영한 원주민 기숙학교가 원주민 사회에 미친 영향을 파악하고, 기숙학교와 관련된
2022-07-21
Image
‘로저스 먹통’에 캐나다 전역이 완전 마비. 고객들 분통 “독과점 규제 시급”
정부 긴급 대책. “고객에 5일치 크레딧 제공” 불구 집단소송 잇따를듯 지난 8일(금) 로저스의 인터넷, 전화 등 유무선 서비스 장애로 전국에 걸쳐 혼란을 겪은 가운데 통신대란에 대한 재발방지 대책이 시급하다. 회사측은 고객에 대한 보상으로 5일치 서비스요금 크레딧을 제공하기로 했다.당시 로저스와 자회사인 파이도 등의 케이블TV, 데빗
2022-07-14
Image
토론토,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도시 8위
캘거리 3위-밴쿠버 5위…1위는 오스트리아 빈▲캘거리토론토가 영국 싱크탱크에서 평가한 '2022 세계에서 살기 좋은 도시' 순위에서 8위로 평가됐다.최근 영국 이코노미스트의 자매회사인 EIU에 따르면 캘거리가 3위, 밴쿠버는 5위였다. 1위는 오스트리아 빈, 2위는 덴마크 코펜하겐, 공동 3위로 스위스 취리히가 이름을 올렸다. 6
2022-06-30
Image
토론토-뉴욕 열차 운행 재개
미국 뉴욕에 열차를 타고 다녀올 수 있게 된다.북미 전역에 여객철도를 운행하는 암트랙(Amtrak)이 캐나다 철도회사 비아레일과 협력해 토론토와 뉴욕을 오가는 '메이플립 열차'의 운행을 재개하기 때문이다.암트랙사는 “철도여행의 낭만을 다시 즐길 수 있게 된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이 호전돼 운행을 시작하기 때문이다”고 전했
2022-06-30
Image
캐나다,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 퇴출
올해 말부터 제조-수입 금지…판매는 1년간 유예캐나다 정부가 일회용 플라스틱 제품 퇴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스티븐 길보 연방환경부 장관은 20일 국내기업의 일회용 플라스틱 제조와 수입을 오는 12월말부터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다만 판매금지는 소매업체가 재고를 소진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고려해 내년 말까지 유예한다. 2025년부터는 수출도 금지된
2022-06-23
Image
“덕 포드 온주 보수당의 재집권으로 주택공급 한층 힘 받을 것”
전문가들 “용도제한 완화와 대중교통 중심의 커뮤니티 등 전면에 등장” 주장덕 포드 온주 보수당이 압도적인 지지를 받아 재집권에 성공하면서 주택공급도 한층 힘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전문가들은 건축 용도제한 완화, 대중교통 중심의 커뮤니티, 승인 간소화, 숙련된 노동력 유치 및 온주장관의 지자체 용도 설정 명령 등이 전면에 등장할 것으로
2022-06-09
Image
온주총선 투표 124개 선거구에서 순조롭게 진행
*<온주총선 투표 순조>오전 9시부터 124개 선거구에서 시작된 투표 순조롭게 진행중…오후 9시 투표 마감과 동시에 개표 돌입…밤 10시~11시경이면 당락 윤곽…각 방송사 오후 7시부터 개표방송 시작…https://www.kocannews.com/culture/x89jpp8lzxdrnjp6jj2f
2022-06-03
Image
“캐나다 집값 폭등하면서 부동산중개 회사들 폭리 취했다”
‘주택거래 중개 수수료 담합 혐의’ 집단소송 진행 결과에 귀추 주목평균 집값 크게 오르며 중개료도 껑충…ReMax, Century21, TRREB 등 반경쟁 행위로 제소캐나다의 평균 주택가격이 크게 오르면서 중개인 수수료도 껑충 뛴 가운데 최근 담합 혐의에 대한 집단소송이 제기돼 귀추가 주목된다.광역토론토(GTA)에서 구매
2022-05-26
Image
“버스 타고 편안하게 뉴욕에 다녀오세요”
플릭스버스, 토론토-뉴욕 장거리 노선 운행 시작버스를 타고 미국 뉴욕을 편안하게 다녀올 수 있게 됐다.온타리오주에서 지난 4월부터 장거리 시외버스 사업을 시작한 플릭스버스가 토론토와 뉴욕 노선을 신설했기 때문이다.토론토-뉴욕 노선은 주 5일(수, 목요일 제외) 운행하며, 나이아가라 폭포와 세인트 캐서린 지역에도 정차한다.현재 운행하는 토론토에서 나이아가라,
2022-05-12
Image
연방경찰, 2달러 위조 동전 유통범 기소
▲진짜 투니(왼쪽)는 곰 발톱이 세밀하게 묘사된 반면,가짜(오른쪽)는 어설프다. <출처: RCMP>캐나다 연방경찰(RCMP)이 2달러 위조 동전 1만여 개 제조 및 유통 혐의로 온타리오주 리치몬드힐의 다이슝 허(68)를 기소했다.RCMP는 "지난해 여름부터 온주에서의 위조 화폐 유통에 대해 수사를 진행해왔다. 중국에서 제조된 것으로 추정
2022-05-12
Image
차량 번호판 등록비는 없지만 갱신은 해야
온타리오주에서 차량 번호판의 스티커 제도는 폐지됐으나 갱신(무료)은 계속 해야 한다.운전자들의 보험가입 여부, 체납 벌금, 고속도로 통행료 연체 등을 확인하기 위해서다. 번호판 위반자 벌금은 60~1,000달러.서비스온타리오를 방문하거나 웹사이트(www.ontario.ca/page/renew-your-licence-plate)에서 갱신하면 된다.<저작
2022-05-05
Image
온주 지자체 선거 공식 캠페인 시작
온타리오 주의 각 시장과 시의원을 선출하는 지자체 선거(10월 24일)의 공식 캠페인이 시작됐다.존 토리 토론토시장은 3선에 도전한다. 토리 시장은 지난 2014년 지자체 선거를 통해 시장에 당선됐고, 2018년 재선에 성공했다.이번 선거의 후보등록 마감은 8월 19일이다. 선출되면 11월 15일부터 2026년 11월 14일까지 임기를 수행하게 된다.온주
2022-05-05
First 1 2 3 4 5 6 7 8 9 10  Next 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