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Image
“집을 손해 보고 팔아?”…토론토에서 상상할 수 없던 일이 현실로
팬데믹때 과열의 정점서 구입했다 고금리로 팔아야 하는 사람들 가혹한 시련집을 손해 보고 파는 것은 광역토론토(GTA)에서 상상할 수 없던 일이었다. 그러나 팬데믹 기간의 집값 정점에서 구입한 사람들 중에는 급격한 금리 상승과 주택 붐의 종식으로 지금 팔아야만 하는 가혹한 현실을 직면한 경우도 있다.벌링턴 지역의 리노베이션 중이던 한 단독주택은 지난 2021
2023-01-26
Image
GTA 주택 소유권 사기사건 빙산의 일각. “적어도 30채 넘어”
업계 “조직범죄집단이 배후에…Title fraud 추세 계속되면 소유권 보험의 미래 위험에 처할 수”광역토론토(GTA)에서 신원을 도용해 집을 몰래 팔아버리는 소유권 사기(본보 20일자 A8면)가 속속 드러나는 가운데 업계에 따르면 빙산의 일각이라는 주장이다.국영방송 CBC에 따르면 조직범죄집단이 사기의 배후에 있다. GT
2023-01-26
Image
“누군가 내 신원을 도용해 집을 몰래 팔아버린다면?”
부동산 소유권 사기(Title fraud)로부터 자신을 보호하는 방법토론토에서 남녀 2인조 사기꾼이 가짜 신분증을 사용해 95세 노인의 집에 세를 든 후, 집주인을 사칭해 부동산중개인을 통해 매물로 내놓는 사건이 발생했다.이들 사기꾼들은 임대차 계약을 체결한 지 몇 주 만에 이 집을 매물로 올렸으며, 다행히 팔리기 전에 발견돼 노인의 가족은 피해를 면할 수
2023-01-19
Image
작년 4분기 집값, 전년 대비 하락…팬데믹 이전보다는 높아
로얄르페지, 전국 중앙값 2.8%(GTA 4.6%) 떨어져…단독주택↓·콘도↑캐나다의 지난 4분기 주택가격이 2008년 금융위기 이후 처음 전년 동기 대비 하락했다.부동산회사 로열르페이지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주택가격(중앙값)은 지난 분기에 75만7,100달러로 전년 대비 2.8% 하락했다.분기별로는 작년
2023-01-19
Image
새해 캐나다 집값 6% 하락 전망. 내년에는 완만하게 반등
CREA, 작년 12월 평균가격 62만6318불, 12%↓…거래 39% 급감새해 캐나다 주택의 평균가격이 약 6% 하락하지만, 내년에는 완만하게 반등할 것으로 전망됐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가 발표한 새로운 예측에 따르면 전국 평균 주택가격은 2023년에 66만2,103달러로 5.9% 하락한다. 2024년에 68만5,056로 3.5
2023-01-19
Image
캐나다 주택신축(2022년 12월) 월간 5% 감소
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전달보다 5% 감소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12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은 24만8,625채로 전달(26만3,022채)보다 1만4,397채 줄었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2만7,708채로 작년보다 5% 감소한 요인이 컸다.이중 콘도미니엄, 임대아파트 및 모든 다가구주택 신축이 18만2
2023-01-19
Image
“집값 하락에 경기침체 예측으로 ‘인내심 결실 맺기’ 희망”
캐나다 주택시장 바이어들 “2023년은 행운을 가져다 주는 해 될 것” 기대BMO은행 "금리 인상분 충분히 반영하지 못해…경기침체에 진입하는 해” 예측주택시장의 바이어들이 집값 하락에다 다가올 경기침체 예측으로 ‘인내심에 결실 맺기’를 희망하고 있다.앤드루 해밀턴 부부는 1년 반 전
2023-01-12
Image
분양콘도 구입자들 걱정 태산. 클로징 앞두고 전매 문의 급증
“이자율 급등, 스트레스 테스트 강화에 모기지 못 받으면?. 디퍼짓 날릴 판”업계 “계약 취소방법 전전긍긍. 단독주택 분양자는 더 심각” 주장주택 분양시장에 강한 역풍이 불고 있다. 급등한 이자율로 인해 구매자들이 계약을 지킬 수 없을까봐 노심초사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전매에 대한 문의가 중개인들에게 급증하고
2023-01-12
Image
12월 GTA 주택시장, 집값 9.2% 하락, 매매 48.2% 급감
지난해 초 과열 영향으로 연평균 가격은 8.6% 상승TRREB “금리 인상에 따른 급격한 조정 끝나갈 수 있어”2022년 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이 지난달 평균가격 9.2% 하락, 거래 48.2% 급감으로 마감했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12월 GTA 평균가격은 105만1,216달러로 전년 동기(115만7,83
2023-01-05
Image
GTA, 올해 콘도 공급(3만2천 유닛) 기록적…세입자에 희소식?
업계 전문가들 “대부분 임대를 계획하는 투자자들에게 사전 분양된 물량”올해 광역토론토(GTA)에 기록적인 물량의 새 콘도 유닛이 공급돼 세입자들에게 희소식이 예상된다.부동산 시장 조사기관인 어바네이션에 따르면 2023년에 GTA에서 거의 3만2,000 유닛의 신규 콘도가 완공될 예정이다. 이는 거의 30년 만에 최대 물량이다.그럼에도
2023-01-05
Image
온주-B.C주는 구매자 주도 시장…대부분 주들 공급-수요 균형
업계의 새해 주택시장 전망 “봄에 긴축 주기 정점 지나면서 다시 회복”새해 주택시장은 온타리오와 B.C주에서 구매자 주도 시장이 형성되고, 다른 대부분의 주들은 균형된 시장을 이룰 것으로 전망됐다.최근 로열은행(RBC)의 보고서에 따르면 온주와 B.C주에서 2023년에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 바이어가 매도자보다 유리할 것으로 예상됐다.그
2022-12-22
Image
加 집값(11월) 다시 하락세…”전달의 월간 상승은 일시적 현상”
캐나다부동산협회(CREA), 작년 대비 12%, 2월 정점 이후 22% 하락-거래 40% 급감캐나다 주택시장의 침체가 지난달에도 계속됐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에 따르면 지난 11월 전국 주택 평균가격은 작년 동기대비 12% 떨어졌고, 거래는 40% 급감했다. 전달의 월간 상승은 추세 전환이 아니고 일시적인 현상일 뿐이었다.전국 10만 명 이상의 부동산
2022-12-22
Image
“새해 전국 집값 하락폭 점차 줄어들어…연말엔 올해 말 수준 될 것”
로열르페이지, 연간 1분기 12%→2분기 7.5%→3분기 2%→4분기 1% 하락 전망새해 캐나다 주택의 가격 하락률이 점차 줄어들면서 연말에는 올해 말 수준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부동산회사 로열르페이지는 시장전망보고서에서 집값 하락률을 내년 1분기에 올해 동기대비 12%, 2분기 7.5%, 3분기 2%, 4분기 1%로 각각 내다봤
2022-12-15
Image
광역토론토 주택시장, 리스팅 가격보다 대부분 낮게 체결돼
금리 7번 연속 인상 영향으로…미시사가(5.78%↓), 토론토시(2.53%↓), 스쿠곡(10%↓)온라인 부동산회사 주카사(Zoocasa) 자료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은 중앙은행의 7번에 걸친 연속 금리인상 이후 대부분 리스팅 가격보다 낮춰 체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바이어에게 유리한 상황으로 기울어진 것이다.온라인
2022-12-15
Image
토론토시, 새해부터 ‘빈집세’ 본격 부과
주택소유주들 2월 2일까지 신고해야…어기면 벌금토론토시가 빈집세(Vacant Home Tax)를 새해부터 본격 부과한다.토론토시는 최근 주택 소유주들에게 빈집에 대해 신고할 것을 통지했다. 내년 2월 2일까지 빈집을 신고하지 않을 경우 250달러의 벌금이 부과된다.시는 이달 중순께 온라인 포털도 개설해 주택 소유주들이 빈집을 편리하게 신고할 수
2022-12-15
Image
GTA 11월 주택시장 침체 여전…모기지 이자율 급등 여파 지속
토론토부동산위원회 자료, 집값(7%↓)-거래(50%↓)-매물(12%↓) 큰폭 하락TRREB “이민자 대거 유입에 대비해 장기적인 주택 공급대책 세워야”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에 금리상승 여파가 계속 되면서 지난달 평균 집값, 거래, 신규매물 모두 크게 부진했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2022-12-08
Image
온타리오 집값 급락에도 대서양 연안은 계속 올라
2월 정점 찍은 이후 온주 18% 하락…P.E.I는 10% 상승주카사(Zoocasa) 분석자료캐나다 주택가격이 지난 2월 정점 이후 온타리오에선 급락했으나 대서양 연안은 계속 올랐다.온라인 부동산회사 주카사(Zoocasa)에 따르면 급격한 금리 상승에 따라 국내에서 가장 비싼 지역인 온타리오와 B.C주의 집값은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그러나 주
2022-12-01
Image
온타리오, 그린벨트 해제-주택건설촉진법 전격 통과
“향후 10년간 150만채 공급” vs “자연보호-지자체 수입 감소”온타리오는 그린벨트를 일부 해제해 주택을 짖는 소위 개발촉진법(More Homes Builder Faster Act)으로 명명된 법안(Bill 23)을 전격 통과시켰다.덕 포드 집권 보수당정부에 의해 한 달 전에 소개된 이 법안은 신축을 촉진하기
2022-12-01
Image
새해 광역토론토 주택가격 11.8% 하락 전망
시장 균형 찾으면서 전국의 집값은 3.3%만 떨어져밴쿠버 5%↓-캘거리 7%↑리맥스(Re/Max) 중개인 설문자료새해 광역토론토(GTA) 주택가격이 11.8% 하락할 것으로 전망됐다. 시장이 균형을 찾아가면서 전국 평균 집값은 3.3%만 떨어진다는 예측이다.부동산회사 리맥스(Re/Max)가 전국의 중개인들을 설문 조사한 ‘202
2022-12-01
Image
“아, 옛날이여!” 주택거래 급감하면서 중개인들 커미션도 ‘뚝’
온타리오 평균 4만5천불 감소…작년 12만5천불에서 올해는 8만불로최근 주택거래가 급감하면서 중개인들은 커미션 수입이 뚝 떨어졌다.올해 캐나다 주택시장은 한번쯤 되돌아봐야 할 필요가 있다. 지난 2월 평균 집값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례 없는 팬데믹과 함께 찾아온 시장의 열기로 지난 2020년 4월 이후 무려 40%(평균 32만 달러)나
2022-11-24
Image
GTA 신축주택 판매(10월) 53% 감소. 고금리 충격에서 벗어나나
BILD “동월기준 14년래 가장 낮지만 전월보다는 개선. 안정되는 신호일 수”건축토지개발협회 “덕 포드 온주 총리의 그린벨트 완화 포함. 더 많은 주택개발 정책지지” 역설광역토론토(GTA)의 지난달 신축주택 판매가 작년 동기대비 53% 감소하며 2008년 이후 14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사상 최저치였
2022-11-24
Image
“CREA의 장외 매물 금지는 ‘양날의 검’” 주택 중개업계 주장
로열르페이지 필 소퍼 CEO "소비자는 투명성 높아져 혜택 볼 것” 긍정리맥스 알렉산더 사장 “집 팔려는 사람에게 마케팅 선택권 있어야” 반론CREA, 회원들 찬반 논란 가열돼 긴급히 투표 실시 발표내년 4월 총회서 최종 결정 가능성캐나다부동산협회(CREA)가 공개 멀티리스팅(MLS)에 등록하지 않고 장외 시장에서
2022-11-17
Image
캐나다 임대료 작년 대비 11.9% 급등. 노스욕 월세 1베드 21%↑, 2베드 21.7%↑
Rentals.ca, Bullpen Research & Consulting 자료지난달 전국 평균 임대료가 작년 동기대비 11.9%나 올라 물가상승률(6.9%)을 큰폭 앞질렀다.Rentals.ca와 Bullpen Research & Consulting에 따르면 지난 10월 모든 주택 유형의 평균 월세는 1,976달러를 기록했다.업계는 &ldqu
2022-11-17
Image
캐나다 주택거래(10월) 전달보다 1.3% 늘어…8개월 만에 처음
CREA, 작년 대비로는 36% 감소…평균 가격(64만4,643불) 9.9% 하락전문가들 “시장 반등 아직 아니다…집값 하락 내년에도 계속될 것”지난달 캐나다의 주택거래가 전달보다 늘어났다. 지난 2월 이후 8개월 만에 처음 월간 증가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시장의 반등으로 여기지 않았으며, 집값 하락이 내년에도
2022-11-17
Image
캐나다 주택 신축(10월) 다시 감소
전국서 26만7,055채 신축, 전달보다 11% 줄어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한달만에 감소했다. 전달에는 기록적으로 증가했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10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은 26만7,055채로 전달(29만8,811채)보다 11% 줄었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4만5,234채로 작년보다 11% 감소했다.
2022-11-17
Image
“GTA 주택가격 하락세 속도 느려져…내년 봄에 바닥칠 것” 전망
RBC “12월 추가 금리인상 있을 것. 2023년 초에 대부분의 조정 끝내”광역토론토(GTA) 주택가격이 치솟는 모기지 이자율로 인해 계속 하락세나 그 속도가 느려지고 있으며, 내년 봄에는 바닥칠 것으로 전망됐다.로열은행(RBC)의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GTA는 올해 극적인 주택 조정을 거쳤지만 시장이 점차 균형을 찾아가는 모양새다
2022-11-10
Image
캐나다 최초 100층 넘는 주거용 건물 토론토에 ‘우뚝’
스카이라인 확 바꿔놓을 ‘스카이타워’ 105층으로…전국서 가장 높아105층 스카이타워 렌더링캐나다 최초의 100층을 넘는 주거용 건물이 토론토에 우뚝선다. 스카이라인을 확 바꿔놓을 ‘스카이타워’(SkyTower)가 105층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게 치솟는다.개발사 Pinnacle One Yonge은 기존
2022-11-10
Image
광역토론토 주택거래(10월) 작년 대비 49% 급감…평균 집값 5.7% 하락
TRREB 시장보고서 “신규 매물 11.6% 감소…동월 기준 12년 만에 최저치”“중앙은행 긴축주기 거의 끝에 도달…향후 고정 모기지율 낮아질 수 있어”지난달 광역토론토(GTA) 주택 거래가 1년 전보다 절반으로 급감하면서 평균 집값이 작년대비 5.7% 하락했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
2022-11-03
Image
GTA 신규 콘도 분양(3분기) 연간 79% 급감…분양가는 사상 최고
이자율과 건축비 급등으로 바이어들 관망세…개발 프로젝트 연기도 잇달아새 출시 분양가 평방피트당 1,380불 기록…기존콘도 가격하락과 대조적어바네이션 자료광역토론토(GTA)의 지난 분기 신규 콘도 분양이 이자율과 건축비 급등 영향으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79%나 급감했다.어바네이션의에 따르면 GTA에서 올해 3분기에 1,748유닛
2022-11-03
Image
주택시장의 'Coming Soon'(곧 출시) 'Exclusive Listings'(독점 매물) 규제
CREA, 내년부터 대부분의 장외 리스팅 3일 안에 MLS 등록해야주택시장에서 흔히 목격할 수 있는 'Coming Soon'(곧 출시), 'Exclusive Listings'(독점 매물) 홍보가 규제된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는 2023년 1월 1일부터 중개인협업정책(Realtor Cooperation Policy)을 시행하
2022-11-03
Image
“콘도미니엄은 점점 좁아지고, 단독주택은 더 넓어져”
MPAC 조사, 온주 25년 전보다 콘도 공간 35%↓ -주택 25%↑토론토를 포함한 온타리오의 콘도미니엄 공간은 점점 좁아진 반면 단독주택은 더 넓어진 것으로 밝혀졌다.온주 전역의 부동산가치를 감정 평가하는 정부출자 기관 MPAC(Municipal Property Assessment Corporation)에 따르면 콘도 유닛은 25년 전
2022-10-27
Image
고금리와 경기침체 우려에 GTA 신규주택 판매 사상 최저
지난 9월 334채만 팔려…작년대비 주택 96%, 콘도 89% 급격히 감소BILD 자료고금리와 경기침체 우려에 지난달 광역토론토(GTA)의 신규주택 판매가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주택 건설업체를 대표하는 건축토지개발협회(BILD)에 따르면 지난 9월 바이어들이 시장에서 발을 빼면서 GTA에서 새 주택(콘도 분양 포함) 334채만 팔렸다.단독,
2022-10-27
First 1 2 3 4 5 6 7 8 9 10  Next Last